탑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회원사서비스
member seervice

  • 회원사서비스
  • 회원사소식

회원사소식memberservice

 Home > 회원사 서비스 > 회원사 소식

회원사 소식과 행사를 알려드립니다.
회원사 소식 게시물 보기
제 목 : OK금융그룹, 마스크 100만 장 아동·청소년에게 ‘통큰 기부’… “We대한 민국(위대한 민국) 함께 극복해요”
회원사 : OK저축은행 등록일 : 2020-04-28
 

- 슬로건 ‘We(위)대한 민국, 힘내자 꿈나무’…“‘한민족 위대함’ 국내·외 함께 알리자” 의지
- 국내 아동복지시설 50만 장+글로벌 재외 한국학교 50만 장…‘경계 없는’ 지원 전개
- 마스크 가격 코로나19 이전 比 약 4~5배 상승에도 시급성 고려해 지원 결정
- 선동열·박세리·석진욱 감독 등 스포츠 인사 기부식 참석…사회적 기부 ‘의미’ 더해
- 최윤 회장, “코로나19 사태에도 국·내외 대한민국 꿈나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길”



OK저축은행, OK캐피탈 등이 속한 OK금융그룹(회장 최윤)이 ‘코로나19(COVID-19)’ 사태 극복을 위해 덴탈 마스크 100만 장을 기부키로 했다. 특히 국내아동복지시설 취약 계층뿐 아니라 글로벌 재외 한국학교 기부를 통해, 그 대상을 재외동포 학생까지 범위를 넓혔다는 데 그 의미가 크다.

OK금융그룹은 앞으로도 서민금융기업으로서의 역할에 충실히 하는 한편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활동을 적극 추진해 우리 사회에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OK금융그룹은 서울 남대문로에 위치한 OK금융그룹 본사에서 마스크 100만 장 전달식을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선동열 전 남자 야구 국가대표팀 감독, 박세리 도쿄올림픽 여자 골프 국가대표팀 감독, 석진욱 안산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프로배구단 감독, 권오현 재외교육지원센터장, 신정찬 한국아동복지협회장, 방영탁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장, 정길호 OK저축은행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선동열 감독은 지난 1985년 선수생활을 시작해 국내 프로야구 발전을 이끌었던 인물이다. 특히 일본 ‘주니치 드래곤즈’에서 약 4년동안 주전 투수로 활약하며, 우리나라 국민 및 재일동포 사회에 큰 힘을 준 바 있다. 선동열 감독은 선수 은퇴 이후 약 10년 동안 OK금융그룹에서 진행하고 있는 ‘선동열배 전국농아인야구대회’를 통해 인연을 맺어 오고 있다.

박세리 감독은 현역 선수 시절인 지난 1998년, 미국 LPGA(Ladies Professional Golf Association) ‘US여자오픈’에서 ‘맨발 투혼’을 보이며 대회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당시 ‘IMF(International Monetary Fund) 외환위기’라는 국가적 재난을 겪고 있던 우리나라 국민들에게, 박세리 감독의 투혼과 우승은 큰 감동을 전한 바 있다.

OK금융그룹은 IMF 외환위기와 비슷한 코로나19라는 국가적 재난 사태를 극복하자는 취지에서 우리나라 국민에게 큰 힘을 줬던 선동열 감독과 박세리 감독으로부터 응원을 받고자, 기부 행사에 초청했다. 석진욱 감독 또한 최근 선수 및 팬들과 함께 대구·경북 의료진 지원을 위한 CSR 활동을 전개한 바 있다.

박세리 감독은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골프 대회를 통해 OK금융그룹과 인연을 맺고 있다”며 “이러한 인연을 시작으로 ‘세리키즈 장학생’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하는 등 사회에 대한 ‘나눔’의 가치를 깨닫고 있으며, 이번 기부에도 그 의의를 함께 하고 싶어 참석하게 됐다”고 말했다.

선동열 감독은 “이번 마스크 기부가 국난 극복의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며 “사회 구성원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 이 국가적 재난을 함께 극복해 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OK금융그룹은 ‘We(위) 대한민국, 힘내자 꿈나무’라는 슬로건 하에 총 100만 장 규모의 마스크 기부를 실시한다. 슬로건 내 ‘We 대한민국’은 ‘우리’라는 사전적인 의미와 함께 ‘위대한 민국’이라는 뜻을 함께 포함하고 있다.

OK금융그룹은 아동·청소년을 중심으로 △나라 사랑(국내아동복지시설, 약 50만 장) △민족 사랑(재외한국학교 등, 약 50만 장)으로 구분해 마스크를 전달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그룹 차원에서 △사랑의 헌혈 캠페인 △OK저축은행 배구단과 함께 하는 선수·감독·임직원·팬의 마스크·성금 공동 기부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CSR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OK금융그룹 관계자는 “덴탈 마스크 단가가 코로나19 사태 대비 약 4~5배 상승에 따른 재정적 부담과 함께 마스크 부족 현상에 따른 수급 부족이 겹쳐 어려움이 있었지만, 악화된 현 상황을 조속히 극복하기 위해선 시의성이 더욱 중요하다고 생각해 이러한 결정을 내리게 됐다”며 “OK금융그룹은 서민금융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며, 이를 통해 국내·외 한민족 모두가 이 시국을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우선 ‘나라 사랑’을 통해 전국 800여 개아동복지시설에서 보호받고 있는 초·중·고등학생 및 시설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마스크 약 50만 장을 기부한다. 아동복지시설은 이전 고아원 혹은 보육원으로 불렸던 곳으로, 보호대상 아동들을 입소시켜 양육 및 자립을 돕는 복지 시설이다. 마스크는 한국아동복지협회 및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를 통해 전달될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에 대구·경북 지역 및 의료진 등을 중심으로 많은 지원이 이뤄졌던 반면, 아동복지시설 원생 등의 경우 제대로 된 마스크 지원을 받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민족사랑’의 경우 교육부 산하 재외교육지원센터 등을 통해 전세계 16개국, 31개 재외 한국학교 등의 재학생 및 교직원들에게 마스크 50만 장을 기부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이는 전세계 코로나19 확산에 자국민 조차 제대로 된 구호용품 수급이 어려운 상황에서, 한국인이라는 이유로 자칫 수급 차별을 받을 수 있는 재외동포 학생들을 위해 마련된 것이다. 여기에 국내 코로나19 확산이 겹쳐, 해외 재외동포 사회까지 우리의 관심이 부족한 상황이었다.

OK금융그룹이 국·내외 꿈나무에 관심을 집중하는 이유는, 평소 ‘한민족 글로벌 인재 양성’을 목표로 장학사업에 매진하고 있는 최윤 회장의 ‘의지’ 때문이다. OK금융그룹 내 계열사들이 출연하고 최윤 회장이 이사장으로 있는 ‘OK배·정장학재단’은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중·고등학생 및 대학생을 대상으로 장학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재단은 국내뿐 아니라 전세계 10여 개국 재외동포 꿈나무를 대상으로 장학사업을 전개 중에 있다. 이는 대한민국 최초의 재외 한국학교인 ‘일본 오사카 금강학교’의 제11대 이사장이자, 국내 최대 규모의 글로벌 재외동포 행사인 ‘세계한상(韓商)대회’에서 지난해 ‘리딩 CEO(최고 경영자)’로 취임한 최윤 회장의 관심에서 비롯됐다.

그는 재일교포 3세 출신 한국인으로, 평소 일본 등을 포함한 글로벌 재외동포 지원 사업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최윤 회장은 매년 한민족 혈통의 재외동포 경제단체들이 개최하는 ‘세계한상대회’ 내 ‘리딩 CEO로’서, 750만 재외동포의 단합 및 발전을 이끌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여기에 재일동포 출신인 손정의 소프트뱅크그룹 회장 또한 현지 사회에 마스크 100만 장을 지원한 것도 최윤 회장의 기부에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알려졌다.

최윤 회장은 “그룹 차원에서 이전에도 대구경북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피해 복구 관련 지원을 이어왔다”며 “이외에도 또 다른 소외계층의 어려움을 돕는 방법에 대해 깊이 고민했고, 이에 재외 한국학교 이사장으로서 국내·외 한민족 꿈나무 지원을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기부를 통해 코로나19 사태에도 국·내외 대한민국 꿈나무들이 건강하게 성장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인재로 거듭나길 바란다”며 “궁극적으로 국·내외 모든 한민족이 글로벌 전역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이끌며, 대한민국의 위대함을 알렸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끝.